애드센스


태그 : 일본여행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 2 3 4

[구마모토] 오야도 하나보우 - 정갈한 조식을 먹고 떠나자 유후인으로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온천 물에 몸을 담그고 술판을 벌인 일당들은 다음 날 아침밥을 먹고 떠날 준비를 하는데... 가타부타 하지 않고 바로 조식 사진으로 들어갑니다. 기승전결 없고 전전전전이다 갑자기 웬 조식 사진이냐 하는 분은 아래 여행기 전편을 보아 주십시오.     북큐슈 여행기: http://anon...

[구마모토] 오야도 하나보우 - 공용 노천탕, 심야의 먹부림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온천 료칸에 도착해서 몸도 말리고 석식도 먹었으니 이제 뜨뜻한 온천물을 즐기러 갈 때가 되었는데.. 밥 먹기 전 이렇게 해가 떠 있던 온천 입구는 한 시간만에 이렇게 어두워져 있습니다. 산골짝에서 해도 졌고 이제 뭐 하겠습니까? 온천 하고 술 먹고 그래야죠.     북큐슈 여행기: h...

[구마모토] 오야도 하나보우 - 만족스러웠던 고오급 석식

료칸 하나보우에 도착해서 체크인도 했고, 이제 기대했던 저녁밥을 먹으러 가 봅니다. 체크인 카운터 옆 식당 입구에서는 소소하게 기념품을 판매하고 있고 식당에 들어가니 ㅗㅜㅑ 벌써 빨간 고기랑 하얀 지방들이 눈을 자극합니다.     북큐슈 여행기: http://anonymous.pe.kr/category/1804 북큐슈 &n...

[구마모토] 오야도 하나보우 - 전 객실 독채 & 노천탕의 온천 료칸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폭우가 퍼붓는 가운데 다자이후 스타벅스에 들른 일당들은 드디어 료칸 여행으로 첫 발을 내딛게 되는데.. 다자이후에서 4시 좀 넘어서 출발했는데, 오늘 방문할 쿠로카와 온천 근처 하나보우 료칸의 석식 시간은 18:00 or 18:30 중 택1 이라고 써 있었습니다. 그렇다는 얘기는 늦어도 2시간 10분 안에 도착을...

[다자이후] 스타벅스 오모테산도점 - 컨셉 스토어를 즐겨보자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도미밥 점심을 먹고 난 후, 시골로 가기 전에 여행의 마지막 도시생활을 즐겨보기로 하는데.. 오늘의 목적지는 쿠로카와 온천 료칸입니다만, 일단 카페인이 부족하기 때문에 하카타 역 근처 도토루에서 카페인을 먼저 충전하게 되었습니다.     북큐슈 여행기: http://anonymous.p...

[하카타] 타이메시 이시쿠라(石蔵) - 남한테 추천 가능한 도미밥

여행 두 번째 날 아침 - 이 아니라 아침을 가장한 점심 - 식사는 하카타 역 지하에서 도미밥을 먹기로 했습니다. 가게 이름은 "타이메시 이시쿠라" 타이=도미, 메시=밥 심플한 이름     북큐슈 여행기: http://anonymous.pe.kr/category/1804 북큐슈   전체 일정: https://w...

[후쿠오카] 간소 나가하마야 - 막노동판 라멘 같은 느낌으로 먹어보자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스시를 먹고 이자카야에서 또 먹었지만 돈키호테에서 쇼핑하면서 배를 다 꺼뜨렸으니 이제 3차에 갈 시간인데... 3차로 뭘 먹을까 생각해 보다가, 오는 길에 있던 나가하라 라멘 집에 가기로 했습니다. 13년에 후쿠오카 왔을 때에도 비슷한 이름의 가게에 온 기억이 있는데 거기는 좀 항구 같은 곳에 있었거든요. 가게...

[후쿠오카] 하카타의 밤 - 이자까야, 거리의 풍경, 돈키호테

Previously on 북큐슈 여행기: 스시 잔마이에서 초밥과 맥주를 집어먹었지만 허기를 다 채우지 못한 3인조는 다른 먹이를 찾아 하카타역을 어슬렁거리게 되는데.. 하카타역에 가는 길에 있던 한국식 펍... 사진으로 시작합니다. 하이트.. 진로.. 여기까지 와서 먹을 것은 아니죠.     북큐슈 여행기: http://ano...

[아시아나] OZ173 삿포로 → 인천 비즈니스석 탑승기 : 밥은 아시아나가 낫구랴

최근 비즈 탔던 여행기를 많이 올리고 있으나 이는 제가 부자거나 금수저거나 그래서 좋은 거 타고 댕기는 게 아니라 그냥 모아놓은 마일리지를 탈탈 털고 있는 것으로써 이제 거의 다 털었기 때문에 당분간 그런 거 탈 일이 없고 사진 보면서 뽕이나 충전해야 하는 거십니다. 여튼 하코다테에서 렌트카로 공항까지 가는 길에 노보리베츠에 들러서 당일온천을 하고 왔...

[하코다테] 우니 무라카미 - 제철 에조바훈우니를 먹어보자

하코다테의 밤은 하코다테 산에서의 야경과 징기스칸과 맥주라면 하코다테의 새벽은 하코다테 아침시장이 채워줍니다. 그 전에 하코다테의 밤하고는 별로 상관없는 길고양이 짤 보고 가시죠 우수에 찬 눈빛 보고 가세요 사실 하코다테랑은 별 상관없지만 너무 귀여워서 올려봅니다. 하코다테 밤에 찍었으면 관련있는거지 뭐 하코다테 사람들의 아침을 채워주는 아침시장은 9시...
1 2 3 4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03147
2705
557811

Google Analytics

광고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