애드센스


[서초] 롯데마트 먹거리 탐방 - 띠용 이런것도 있다니 돼지꿀꿀


거창하게 뭐 대단한 게 있는 것처럼 제목을 썼습니다만 실제로는 별 거 없고 그냥 평소에 못 보던 서비스들을 봐서 기록차 남겨놓는 포스팅입니다.


원래는 다이어트(1년에 120번 정도 결심하는) 에 쓸 풀을 사먹으러 마트에 들렀던 건데 저 때 샀던 풀이 아직도 집에 있습니다.

다 시들어빠지겠다


애플망고 한 개 17,900원

예전에 와이프가 백화점에서 7,900원짜리 애플망고를 시발 머이렇게 비싸지 라고 생각했으나 알 수 없는 힘에 이끌려 하나 집어들고 계산대에 갔는데 알고보니 79,000원이라 차마 못 사먹고 내려놓고 왔었던 에피소드가 생각납니다.

그 날 동네에서 마침 애플망고를 두 개 19,000원쯤에 "떨이판매" 하는 거에 꽂혀서 결국 집에 사 들고 왔는데 먹어보니 어.. 왜 저 가격인지 알 것 같기는 하다.. 돈 많으면 많이 먹겠다.. 싶은 맛이 나더군요.

비린 맛 없는 망고맛 생물 참치 같은 느낌이랄까?


$2.5짜리 블루문"만" 몽땅 소진된 모습
근데 한국에서 저거 2,900원에 파는 건 또 처음 보네요.

생산량 과다로 문제라도 됐나?


즉석 코너에서 별거별거 다 즉석으로 만들어주는 모습

아보카도 사오면 과카몰리 말아주기 ( --;;; )
과카몰리 좋아하는데 내가 하지는 못하겠고 누가 해 줄 사람 없으면 이용해 볼 만한 서비스


야 이제 이걸 쯔유랑 묶어서 파네

고기가 많이 들어있지는 않지만 12,900원에 재료 손질이랑 몽땅 세팅해주는 거면 가격은 납득 가능한 것 같습니다.


스테이크 쿠킹 서비스
양 소 돼지 종류별로 있네여

L포인트 회원은 쿠킹 차지 1,500원에 가니쉬도 주고 원하는 굽기로 구워주니 고깃집보다는 훨씬 좋은 것 같은데..
혼술 혼고기에도 딱인 듯 하지만 마트 내에서는 술은 먹을 수 없습니다.


양뼈뜯고 중세 몽골리안처럼 야만적으로 막 핏물 휘날리고십따...


하지만 비루하게 호주산 고기 시켜먹음.

직원분이 자리를 잠깐 비우셔서 한참 기다렸던 건 옥에 티


굽기코너 옆에 있는 소금 후추 소스 나이프 포크를 기호에 맞추어 그릇에 담아서




집에서 혼자 구워먹는 것보다 나은 것 같기도..
집에 냄새도 안 배고 소스도 주고 풀도 조금 주고 아스파라거스도 한 줄 주는데 1,500원

좋읍니다.

단점이라면 그릇이 허접하고 포크랑 나이프가 일회용 중에서도 하급이라 잘 들지를 않는다는 점인데
부드러운 한우를 먹으면 해결되는 문제가 아닐까 시프네요.

ㅋㅋ





생각보다 재밌는 먹거리가 많은 서초 롯데마트
아니 롯데가 이런걸? 싶으면서도 디테일이 하나씩 빠져있는 걸 보면 여윾싀 롯데다. 싶기도 하고

어쨌든 쿠킹서비스는 괜찮은 것 같습니다.
고기 말고 생선이나 해물찜 랍스타 같은 것도 되는 것 같으니 많이 사랑해 주세요.


덧글

  • 타마 2018/05/30 08:48 # 답글

    오... 참신한게 많네요... 직접 요리해주는 시스템이라...
  • Anonymous 2018/05/30 23:12 #

    요새는 롯데마트뿐만 아니라 롯데슈퍼에도 있는 것 같더라구요.
    집에 생선구이 냄새 피우기 싫을 때 좋은 것 같기도 하구..
  • 핑크 코끼리 2018/05/30 10:21 # 답글

    오 신기하네요~
  • Anonymous 2018/05/30 23:13 #

    편하게 먹는 비용.. 결혼은 하셨는지?

    라는 인터넷 밈이 떠오르는 쿠킹 서비스였습니다;
  • 타마 2018/05/31 08:02 #

    큿... 결혼은 하고 이용하는걸로...

    ㅋㅋㅋㅋ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37168
10027
597865

Google Analytics

광고2